세상 어디에도 없는 석유화학 테크센터, 오산 테크센터가 문을 열다!
검색창 닫기
  • LG화학 #해시태그

        해시태그 닫기

        게시물 관련 배경이미지
        회사이야기

        세상 어디에도 없는 석유화학 테크센터, 오산 테크센터가 문을 열었다!

        2019년 11월 22일

        고객을 위해 기술과 연구와 영업이 함께 뜁니다! 협업의 공간, 오산 테크센터 오픈!

        LG화학 앞에는 늘 도전과 혁신이 붙어 있습니다. 1947년 락희화학공업사를 창립하고 1952년에 사출성형기를 도입하며 석유화학산업의 멀고 먼 길에 올라섰던 LG화학 석유화학사업부도 그러했습니다.
        국내 최초로 합성수지 제품인 빗과 비누갑을 생산했던 때로부터 약 70년이 흘렀지만 LG화학은 여전히 도전 앞에 망설이지 않습니다.
        오산 테크센터의 4만 4천여m²(약 1만 3천 평) 부지, 2만 3천여m²((약 2천 평)의 연면적, 총 1천 1백억 원 투자 등. 기념비적인 투입 규모와 대지만이 놀라운 게 아닙니다.
        왜 석유화학 전문 테크센터가 필요할까요?
        LG화학이 도전과 혁신에서 물러서지 않듯이, 2019년 11월 7일 문을 연 경기도 오산의 테크센터도 그러합니다. 석유화학의 기술과 연구, 영업 인력이 한데 모여 있는 테크센터. 이곳은 다른 기업에서 쉬이 찾아볼 수 없는 협업의 공간입니다.
        고객을 위한, 고객의 공간!
        한 건물에서 제품을 연구하고 그 제품을 실험하고 또 고객이 직접 해당 제품의 설명을 듣고, 샘플이 만들어지는 과정까지 확인할 수 있기 때문입니다.
        오산 테크센터에는 실험연구실과 함께 연구한 제품의 샘플을 제작해볼 수 있는 사출기 공간, 고객의 눈높이에서 이야기를 전달하는 영업 직무의 사무실까지! 국내 최대 규모라고만 설명하기에 부족합니다.

        현재 댓글이 없습니다. 댓글을 남겨주세요!

        소셜 로그인

        TOP